影猫カンパニー :: 근황

Recent Comment

Recent Trackback

Archive

2011.08.17 02:01 일상이야기


오랜만에 포스팅을 하는 것 같네요.
8월 들어서 포스팅을 한 적이 없는 것 같아 이렇게 글 하나를 남깁니다.

요즘 트위터에 빠져서 블로그에는 제대로 신경을 쓰지 않고 있는 주인장입니다.
그런 주제에 RSS는 꾸준히 돌면서 댓글만큼은 꾸준히 달고 있습죠...(쿨럭)
늦게 배운 도둑질에 밤새는 줄 모른다는 옛말이 정확하게 맞아떨어지는 것 같습니다.
포스팅 거리로는 쓸 수가 없지만, 트위터는 그것이 가능하다랄까요...
혼잣말같은 것을 그냥 가볍게 트윗할 수 있으니까, 그것이 트위터의 강점인 것 같네요.
아직 팔로우도 팔로워도 적지만, 이래저래 인맥을 조금조금씩 넓혀나가고 있습니다.

조만간 긴 포스팅을 하나 쓸까 생각 중입니다.
아무래도 성우 포스팅이 되지 않을까 싶습니다.
그나저나 요즘 신인 성우라거나 뜨는 성우가 많아서 전부 포스팅하려면 시간이 꽤나 걸릴 것 같습니다.
그보다 모르는 성우가 너무 많아졌어...ㅠ.ㅠ
특히, 남자 성우같은 경우에는 여자 성우에 비해 유명한 사람이 별로 없어서 고민입니다.
앞으로 13명의 성우가 차례를 기다리고 있는데, 그 중에 남자성우는 겨우 2명...(쿨럭)
여자 성우 뿐만 아니라 괜찮은 남자 성우를 찾는데에도 조금은 열중을 해야겠습니다.

이상, 주인장의 근황이었습니다.
앞으로 자주 포스팅할 수 있도록 노력해볼게요...(어이)
그럼 이만...!!!!
posted by 影猫

影猫カンパニー :: 근황

지역로그

태그

''에 해당되는 글 건

''에 해당되는 댓글 건

방명록

공지사항

보호되어 있는 글입니다.
내용을 보시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.

Posted by
TAG

트랙백 주소 ::

  1. Subject:

    Tracked from  삭제

댓글을 달아 주세요